벤츠 EQE의 국내 투입이 임박했다. 국내 딜러사 관계자에 따르면 EQE는 350+ 일렉트릭 아트 라인으로 이달 중 출시된다. 디지털 라이트와 증강현실 내비게이션 등 최신 사양이 기본인데 반도체 수급 영향으로 하이퍼스크린은 제외됐다. 국내 가격과 주행거리는 미정이다.

EQE는 전기차 전용 플랫폼을 기반으로 제작됐다. 차체 크기는 전장 4934mm, 휠베이스 3100mm다. EQE 외관은 쿠페형 디자인을 특징으로 벤츠 전기차 최신 디자인 언어가 반영됐다. EQE 350+ 국내 사양은 일렉트릭 아트 라인으로 AMG 라인 대비 고급감이 강조됐다.

EQE 350+에는 90.6kWh 용량의 배터리가 얹어졌다. 1회 완충시 국내 주행거리는 공개되지 않았는데, 유럽 WLTP 기준 주행거리는 최대 660km다. 170kW급 초급속 충전을 지원한다. 배터리 10%->80% 충전까지 약 31분이 소요된다. EQE 350+는 후륜구동 모델이다.

EQE 350+는 최고출력 288마력, 최대토크 57.6kgm의 성능을 발휘한다. 정지상태에서 100km/h까지 6.4초가 걸린다. 최고속도는 210km/h다. EQE 350+ 국내 사양에는 디지털 라이트와 파노라마 선루프, 20인치 휠이 기본이다. 트렁크 용량은 기본 430ℓ, 최대 895ℓ다.

또한 1열 열선 및 통풍 시트, 2열 열선 시트, 전동 트렁크, 증강현실 내비게이션, 헤드업 디스플레이, 360도 서라운드 뷰, 벤츠 최신 운전자 보조 시스템 드라이빙 어시스트 플러스, 액티브 앰비언트 라이트 등이 기본이다. 하이퍼스크린은 반도체 수급 부족으로 제외됐다.

김한솔 기자 〈탑라이더 hskim@top-rider.com〉

관련기사

저작권자 © 탑라이더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